메뉴열기

알림마당

시작페이지로
알림마당
홍보/보도자료

홍보/보도자료

[언론보도] 서울시, 장안평에서 중고차매매 전문가 양성…지역산업 활성화 (머니투데이/2019.05.12)

  • 작성자 / 관리자
  • 등록일 / 2019.05.15
  • 조회수 / 109

기사 원문 보기 

서울시가 ‘자동차 애프터마켓의 메카’로 도시재생사업을 펼치고 있는 장안평에서 자동차산업 활성화를 위해 전문적인 중고자동차 신규 매매 딜러를 양성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10일 13명의 딜러를 배출했다고 12일 밝혔다.

신규 매매 딜러 양성교육은 전문성 있는 자동차 매매딜러를 양성해 지역 중고차 시장의 신뢰를 회복하고 장안평 자동차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해 개설됐다. 서울시에서 장안평지역 자동차산업과 지역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자동차 정보센터에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시는 지난 10일 장안평 자동차산업종합정보센터에서 중고자동차 신규 매매 딜러 양성교육 과정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수료한 교육 수강생은 지역 자동차 매매 업계에 취업할 기회가 주어지며, 3개월 동안 무료 교육 및 활동비를 지원 받을 수 있다. 또 창업을 원할 때는 자동차 정보센터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이번 교육은 지난 4월 23일부터 진행됐으며 5월 10일 최종 시험에 합격한 교육생에 한해 수료자격이 주어진다. 이번 과정은 총 20여명이 서류 전형에 합격해 수업을 진행했으며, 교육과정 총 50시간 중 80%이상 출석, 과목당 80점 이상 취득해야 수료 가능하다.

중고자동차 신규 매매 딜러 양성교육은 지난 교육과정을 통해 17명의 딜러를 배출했으며 그 중 13명이 관련 산업의 종사자로 취업의 꿈을 이뤘다다. 매매 딜러 양성교육은 전문적인 딜러로써 꼭 필요한 △자동차 세일즈 △진단평가 및 성능점검 △온라인 비즈니스 △고객 서비스 분야로 구성돼 있다.

또 자동차 성능상태 점검기록부 작성 및 중고 자동차 가격산정 노하우, 매출 활성화, 중고차거래 법률 및 제도교육 등 실무 전 분야는 물론 온라인 비즈니스 교육, 변화하는 중고차 시장의 최신 트렌드 등 실무에서 필요로 하는 감각을 읽힐 수 있다.

장안평에서는 올해 9월과 11월에 신규 매매 딜러 교육이 이어질 예정이며, 자동차산업 수출활성화를 위한 수출 전문가 교육과 산업안전보건교육 및 법정의무교육도 오는 9월 진행된다. 서울시는 다양한 교육을 통해 연말까지 중고차 매매딜러 50명 양성과 전원 취업을 목표로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는 2015년부터 지역산업협의체, 지역주민, 자치구(성동구‧동대문구)와 함께 △장안평 중고차매매센터 및 답십리 중앙부품상가 정비사업 △장안평 자동차산업종합정보센터 조성·운영(창업교육 및 지원, 지역산업 통합정보시스템 구축, 신뢰구축 프로그램 운영) △가로통합디자인 가이드라인 수립 및 환경개선 △장안평 자동차 축제 등 쇠퇴한 지역산업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자동차 세일즈, 온라인 비즈니스 등 중고자동차 딜러로써 꼭 필요한 교육을 받은 전문적인 딜러들이 장안평 지역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신규 자동차매매 전문가 양성과 더불어 소비자의 신뢰를 얻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장안평 지역산업이 다시 한 번 자동차산업의 메카로서 부활의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